퍼켜먀록 의 다양한 글쓰는 세상

샤오미 태블릿PC 신작 '미패드5' 한국출시

November 08, 2021 | 1 Minute Read

샤오미가 태블릿PC 새것 ‘미패드5’ 를 한국 시장에 출시 합니다. 샤오미의 태블릿PC 해우 출시누 2014년 이래 7년만 입니다. 요즈음 세속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2위에 오르는 데 자신감을 얻은 샤오미가 태블릿 추천 ‘난공불락’으로 여겨지던 한국 시장도 적극 공략하는 모습입니다. 17일 정보통신(IT)업계에 따르면 샤오미는 이르면 이달말 미패드5를 미국,유럽 등 세상 시장에 출시 합니다. 출시 국가엔 한국도 포함됐습니다. 샤오미는 지난 13일 국립전파연구원으로 부터 미패드5의 적합성 시험 인증을 받았습니다. 적합성 평가 인증은 내국 출시의 점사 과정 입니다. 다만 국중 출시 시점은 다른 나라보다는 적이나 늦을 길운 있습니다. 샤오미는 지난 10일 온라인 새것 공고 행사에서 미패드5, 미패드5 프로를 선보였습니다. 2018년 6월 미패드 4를 출시한 손가락 약 3년만의 태블릿PC 신작입니다.

미패드 5의 장점은 샤오미 스마트폰에서도 그렇듯이 높은 가성비입니다. 미패드 5와 미패드 5 프로는 스마트 기기의 두뇌 역할을 하는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로 각개 퀄컴 스냅드래곤 860, 스냅드레곤 870을 채택하였습니다. 해상도는 QHD급(2560*1600 픽셀), 주사율은 120Hz 입니다. 화면에 필기할 이운 있는 스타일러스팬 기능도 들어갔습니다. 웬만한 플레스십  태블릿pc와 견줄만한 사양이라는 평가입니다.

그러면서도 가격은 낮은편 입니다. 미패드 5의 출고 가격은 1999위안(약36만원)으로 책정됐습니다. 국가별로 출시 가격은 어지간히 변동이 있을 수는 있지만 30만~40만원 선을 넘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삼성전자가 7월에 내놓은 갤럭시S7 FE 70~80만원의 절반 수평기 가격입니다.

샤오미 관계자는 “아시아 시장을 중심으로 스마트폰, 태블릿PC에서 가성비를 중시하는 비발 트렌드가 나타나고 있다”며 내국 출시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샤오미는 당세 3월 스마트폰 레드미노트 10, 지난 12일 레드미노트 10 5G를 역중 출시하기도 했습니다. 진개 가성비를 무기로 내세운 제품들입니다. 레드미노트 10 5G의 역중 출고 가격은 34만9000원입니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샤오미는 금세 2분기 출하량 의준 만방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16%를 기록했습니다. 애플(15%)를 제치고 두발 2위를 기록했습니다. 월간으로는 지난 6월 삼성전자까지 제치고 1위에 올랐습니다. 성공에 고무덴 레이쥔 샤오미 회장을 10일 “앞으로 3년 안에 스마트폰 시장 1위를 차지하겠다”고 공언했습니다.

그사이 존재감이 미미했던 태블릿PC 시장과 한국 시장에서도 적극성을 드러낸 배경에 이런즉 자신감이 있다는 분석입니다. 샤오미는 본년 2분기 과녁 인생 태블릿PC 시장 점유율 5위 안에도 못들어 갑니다. 한국 스마트폰 시장의 형편 점유율이 1%도 안됩니다.

스마트폰 업계의 극한 관계자는 “아직까지 한국 소비자는 중국 전자기기에 대한 반감이 강해 샤오미가 그곳 성과를 내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샤오미가 근간히 품질을 개선하며 저가 이미지를 희석시키고 있는만큼 경계할 필요는 있다”고 말했습니다. (출처 한국경제 서민준 기자)

‘돌마당의 호기심 천국’ 카테고리의 다른 글

Category: it